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3년 만에 개막
상태바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3년 만에 개막
  • 장종석 기자
  • 승인 2022.08.16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3일간 독일마을 일원 개최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가 3년 만에 열린다.

남해군과 남해관광문화재단은 ‘제10회 독일마을 맥주축제’가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2일까지 3일간 남해군 독일마을 일원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남해관광문화재단은 유럽형 문화공연 및 전시, 맥주 경연대회, 옥토버나이트 등 기본프로그램은 물론 유럽 문화를 더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독일맥주는 물론 소시지를 포함한 독일 향토 음식의 참맛을 느낄 수 있는 즐거움도 함께 한다.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는 외부 방문자가 90%를 차지하며 해마다 10만 명이 넘는 관광객이 찾는 ‘체류형 축제’이자 한국을 대표하는 ‘문화관광형 축제’ 로 자리매김 했다.

남해관광문화재단은 ‘지역민과 관광객이 함께 행복한 민간주도형 축제’를 만들기 위해 주민 위주로 구성된 ‘남해 맥주축제 추진단’을 구성했다. 또한 수요자 중심의 유럽형 글로벌 축제를 위해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접근성 개선 등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다양한 방안도 찾고 있다. 남해읍과 창선면, 삼동면 일대 주요 시설과 주차장 등을 활용해 셔틀버스 운행하는 등 효율적인 교통관리 대책을 수립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여러 유관기관의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행사는 ‘옥토버 페스트’의 전통을 유지하고 발전시키는 방향으로 기획하고 있으며, 독일마을 거리를 따라 진행되는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오크통 개봉과 활기찬 건배제의가 이어질 계획이다.

또한 이번 축제는 맥주잔, 안주 그릇, 수저 젓가락 등 일회용품의 사용을 최소화하는 등 필(必) 환경시대에 부합하는 ‘쓰레기 없는 축제’를 위한 ESG 실천 축제로 만들어 갈 계획이다.

또한 축제의 외연을 넓히고자 상가마을까지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남해관광문화재단 조영호 본부장은 “벌써부터 독일마을 맥주축제 일정이나 대표 프로그램을 문의하는 관광객들이 상당해 뜨거운 관심을 체감하고 있다”며 “다양한 프로그램과 여행상품, 접근성 개선을 통해 3년 만에 개최되는 대면 축제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충족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