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 PDF 지면보기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野 조정식 "설 밥상 최대 화제 '난방비·말 폭탄'…민생파탄에 분통"
상태바
野 조정식 "설 밥상 최대 화제 '난방비·말 폭탄'…민생파탄에 분통"
  • 미디어부
  • 승인 2023.01.24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설 민심 기자간담회' 열어
"올 상반기에도 난방비 계속 오를 것"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이 지난해 11월1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검찰의 야당압수수색 및 야당탄압대책위원회 기자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1.10. mangusta@newsis.com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이 지난해 11월1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검찰의 야당압수수색 및 야당탄압대책위원회 기자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1.10. mangusta@newsis.com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은 24일 "설 밥상 최대 화제는 '난방비 폭탄'과 '말 폭탄'이었다"고 밝혔다.

조 사무총장은 이날 국회에서 '설 민심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번 설 명절 기간 동안 많은 국민들께서 '윤석열 정권의 민생 파탄과 국정 불안, 야당 탄압'에 대한 많은 걱정과 분노의 말씀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설 밥상에 오르는 나물이며 과일, 생선까지 안 오른 게 없고, 팍팍해진 살림에 국민은 명절조차 마음이 편치 않았다"며 "특히, 난방비 고지서를 받아 든 국민들은 물가 폭탄에 경악하고 걱정을 토로했다"고 전했다.

그는 특히 "요금이 2배 오르거나 10만원 이상 더 오른 가정이 많았다"며 "윤석열 정부 들어서서 4번의 요금 인상이 있었고 올해 상반기에도 계속해서 추가로 올린다고 한다. 문제는 이게 끝이 아니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대책 없이 오르는 물가도 물가지만 정부가 어떤 대책도 내놓지 못하는 것에 분통을 터트리는 국민이 많았다"고 덧붙였다.

윤석열 대통령의 해외 순방 과정에서 나온 발언 논란과 관련된 언급도 있었다.

조 사무총장은 "'왜 외국만 나가면 사고 치느냐', '잘못하고 실수를 했으면 바로 잡고 사과를 해야지, 왜 뭉개고 남 탓하느냐', '참으로 답답하고, 불안하다, 나라 꼴이 말이 아니다'라는 말씀들을 많이 하셨다"고 발언했다.

또 "'때려잡기만 하고, 나라 운영은 엉망'이라고 하셨다"며 "물가를 잡아야 하는데 야당을 잡겠다고 하고, 이자를 내려야 하는데 국격만 깎아내리고, 평화를 지켜야 하는데 서울 하늘과 국가 안보는 뻥뻥 뚫리고, 국민의 주머니를 채우기보다 대통령의 정치 잇속만 채우려는 모습에 실망하고, '못해도 너무 못한다'고 하셨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