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 PDF 지면보기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마을의 터줏대감 보호수 이야기 '경남의 보호수 300선' 발간
상태바
마을의 터줏대감 보호수 이야기 '경남의 보호수 300선' 발간
  • 장종석 경남권역본부장<영남매일ㆍYN뉴스>
  • 승인 2022.12.30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령군 느티나무.
의령군 느티나무.

경남도는 우리 지역의 상징적인 존재로 오랫동안 주민들의 정서와 함께한 보호수의 역사·문화·학술적 가치를 발굴 정립하고 보호수와 연계한 다양한 가치 창출을 위해 시행한 '경남의 보호수 300선'을 발간했다.

보호수란 '산림보호법'에 따라 노목(老木), 거목(巨木), 희귀목(稀貴木) 등 특별히 보호할 필요가 있는 나무를 말하며, 경남도는 느티나무, 팽나무, 소나무 등 39종 918본이 현재 보호수로 지정·관리되고 있다.

이번에 발간된 책자에는 보호수 중 문화·역사·전설 등 이야깃거리가 있는 나무를 선별·조사·평가 과정을 통해 최종 300본을 선정하여 수종, 크기, 수령 등의 기본정보와 보호수에 얽혀있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발간된 책자와 자료는 관공서·도서관 등으로 배부할 계획이며, 경남도 누리집과 소셜미디어(SNS) 등을 통해 관련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강명효 산림관리과장은 “지역민의 정서와 함께 해온 보호수의 소중함을 알리고 보호수에 담긴 잊혀져가는 이야기를 다음 세대에 전하는 계기가 마련되었다”라며 “앞으로 보호수의 유지·관리 및 홍보를 위해 적극 힘쓰겠다고”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