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매일 PDF 지면보기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과월호 호수이미지
최근 김해종합뉴스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행복밥집
TV 방송 영상
커뮤니티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시멘트 상차작업 비노조원 협박한 화물연대 노조원 수사
상태바
시멘트 상차작업 비노조원 협박한 화물연대 노조원 수사
  • 미디어부
  • 승인 2022.12.05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업 중이니까 눈에 띄지 마라" 협박 혐의
[광주=뉴시스] 김혜인 기자 = 화물연대 총파업 12일째인 5일 오전 광주 북구 양산동 코카콜라 광주공장 앞에서 노조원들이 안전운임제 확대를 촉구하는 결의대회를 열고있다.
[광주=뉴시스] 김혜인 기자 = 화물연대 총파업 12일째인 5일 오전 광주 북구 양산동 코카콜라 광주공장 앞에서 노조원들이 안전운임제 확대를 촉구하는 결의대회를 열고있다.

[김해=뉴시스] 김상우 기자 = 경남 김해서부경찰서는 시멘트 작업 중인 비노조원에게 다가가 협박을 한 화물연대 노조원 40대 A씨에 대해 수사 중이라고 5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6시 19분께 김해시 한 공장에서 시멘트 상차작업을 하던 비노조원 50대 B씨에게 다가가 "파업 중이니까 눈에 띄지 마라"며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B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뒤 A씨를 임의동행해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A씨는 파업에 협조해 달라고 하였을 뿐이라며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관련 자료를 보강하는 등 수사를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