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대통령 선거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카메라고발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KNN 100세시대 건강하이소
행복밥집 편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시, 전국 최초 공립박물관 개관
상태바
김해시, 전국 최초 공립박물관 개관
  • 조민정 기자
  • 승인 2021.11.10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물 1점ㆍ4000여점 유물 기증받아... 592㎡ 규모로 제1, 2전시실 운영

우리 민족의 위대한 유산인 ‘한글’을 주제로 한 전국 최초의 공립박물관이 문화도시 김해에서 9일 처음으로 문을 열었다.

이날 김해한글박물관 개관식에는 허성곤 김해시장, 송유인 김해시의회 의장, 황준석 국립한글박물관장, 오세연 국립김해박물관장을 비롯해 유물 기증, 기탁자 등이 참석했다.

개관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기증·기탁자에 대한 감사패 전달, 테이프 커팅식 순으로 진행됐으며 코로나19로 개관식에 참석하지 못한 많은 시민을 위해 김해시 공식 유튜브 채널[가야왕도 김해TV]로도 실시간 송출했다.

김해한글박물관은 한글 연구에 큰 발자취를 남긴 김해 출신 한글학자 한뫼 이윤재(1888∼1943)·눈뫼 허웅(1918∼2004) 선생의 업적을 기리고 한글문화유산을 향유하기 위해 조성됐다.

개인, 기관, 문중으로부터 보물 1점과 4000여점 유물을 기증받았으며 대표 유물로는 '조선말 큰사전', '문예독본'을 비롯해 최초의 한글 공문서인 보물 제951호 선조국문유서 등이 있다.

김해한글박물관은 지하 1층, 지상 2층, 건물면적 592㎡의 규모로 제1전시실에는 보이는 수장고, 인터렉티브(상호교류형 실감콘텐츠) 조선말 큰 사전, 제2전시실은 교실체험 공간, 옥상은 트릭아트(입체 그림)가 설치되어 있으며 누구나 쉽게 찾아와 즐기고 갈 수 있다.

또한 박물관 건물 외벽을 비추는 미디어파사드(외벽 영상 장치)가 설치돼 있어 밤에는 더욱 아름답고 운치 있다.

김해한글박물관 관계자는 “한글문화유산 보존과 더불어 한글연구를 선도하고 훌륭한 문화유산과 박물관을 신기술과 연계하는 스마트 박물관 사업을 지속·추진할 것“이라며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기증 공간과 한글 낙서장을 통해 시민과 함께 호흡하는 박물관이 되겠다“고 말했다.

허성곤 시장은 “민족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보존·전승하고 김해 출신 한글학자들의 업적을 기리는 문화시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해한글박물관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해 10일부터 운영하며 개관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