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대통령 선거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카메라고발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지역 외국인 확진 지난주부터 감소세…일 평균 18명→3.9명
상태바
김해지역 외국인 확진 지난주부터 감소세…일 평균 18명→3.9명
  • 미디어부
  • 승인 2021.10.15 0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 문화체육관 제1예방접종센터에 외국인들이 백신 접종을 하기 위해서 대기하고 있는 모습. (김해시 제공) © 뉴스1

지난 추석연휴 이후 이어졌던 경남 김해지역의 외국인 코로나19 확산세가 지난주부터 점차 수그러들고 있다.

14일 김해시에 따르면 지난 9월 23일 외국인 음식점 사적모임 이용자를 중심으로 확진자가 급증해 지난 6일까지 2주간 254명의 외국인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는 하루 평균 18명으로 이 기간 총 확진자 수 359명의 70.8%를 차지했다.

시는 이 기간 동안 외국인 밀집지역 특별점검 및 심야영업 단속, 외국인 고용 사업장 방역점검, 전 외국인 대상 원스톱 현장 접종 확대 등 외국인 집단감염 확산 방지를 위한 특별방역대책을 추진했다.

그 결과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1주간 외국인 확진자는 27명으로 하루 평균 3.9명으로 줄어 현재까지 진정세를 보이고 있다.

시는 외국인 특별접종과 김해지역 3개 산업단지에 찾아가는 예방접종센터 및 임시선별검사소를 설치하는 등 외국인 대상 검사와 접종에 집중하고 있으며 지난달 23일 이후 외국인 5054명을 검사하고 1, 2차 접종 포함 총 8072명의 외국인이 백신접종을 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지난 6일부터 외국인 고용 기업체, 대형 공사장, 농축산사업장, 직업소개소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음성 확인자만 채용하거나 알선하는 행정명령을 발동하는 등 대응을 이어가고 있다.

허성곤 시장은 "추석연휴 확진자 급증 이후 최근 진정세로 돌아섰지만 단풍철 이동량 증가로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지속적인 안정세를 유지하기 위해 한순간도 방심하지 말고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유지, 의심 증상 시 진단검사 받기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