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대통령 선거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카메라고발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종인, 이재명 겨냥 "비리 연루 정황…국민이 지도자로 납득하겠나"
상태바
김종인, 이재명 겨냥 "비리 연루 정황…국민이 지도자로 납득하겠나"
  • 미디어부
  • 승인 2021.10.12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선 출마를 선언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와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2일 오전 서울 중구의 한 식당에서 가진 조찬 회동에서 악수하고 있다. 2021.10.12/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김유승 기자 =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와 관련, 비리에 연루된 정황이 있어 국민이 지도자로 납득할 수 있겠느냐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서울 중구의 한 식당에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와 조찬 회동을 한 자리에서 이렇게 말했다고 김 전 부총리가 밝혔다.

김 전 부총리는 조찬 회동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특정 후보라 언급이 적절한지 모르겠지만 김 전 위원장은 예를 들어 '부동산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사람이 부동산 문제를 일으킨 사람이 아니었느냐, 여러 비리와 연루된 정황이 나오는 점에서 우리 국민이 지도자로 납득할 수 있겠느냐'는 우려를 표명했다"고 전했다.

김 전 부총리는 또 "국가를 이끄는 리더십, 국민 통합을 이끌 수 있는 리더십 중 도덕성이 기본 중에 하나라는 이야기도 했다. 특정한 사람 이야기도 했다"고 밝혔다.

김 전 부총리는 '이 지사에 대한 이야기였냐'는 질문에 "(윤석열 전 검찰총장 등) 이쪽저쪽 (후보들의 이야기가) 다 나왔다"고 했다.

김 전 부총리는 "지도자로서 문제를 일으키면서 문제를 해결한다는 사람들이 나오고 있는 상황을 지적하면서 도덕성이 굉장히 중요하다고 했다. 그런 것이 국민 통합을 이룰 수 있고 국가를 끌고 갈 밑바탕이 될 것이라는 이야기 등을 폭넓게 나눴다"고 했다.

김 전 부총리는 "대선 국면에 대한 안타까움에 대한 공감이 있었다. 대선에서 대장동 개발 의혹, 고발 사주, 서로 간 네거티브로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어젠다에 대한 토론이 실종된 것이 안타깝다는 공감이 있었다"고 말했다.

김 전 부총리는 "양쪽 진영논리에 매몰되지 않은, 새로운 정치 세력의 가능성 등을 봤을 때 여러 상황의 변화 가능성을 포함해 새로운 세력을 모아 잘해나갔으면 좋겠다는 덕담과 격려의 말씀이 있었다"며 "창당준비위원회 때 축하의 말씀을 해준다고도 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