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대통령 선거
영남매일·YN뉴스 기획특집
카메라고발
다시보는 부끄러운 김해 현장
행복1%나눔재단 희망캠페인
함께해요 나눔운동
만평 구돌이선생
時도 아닌 것이
이슈단체 ㅡ 이슈인물
커뮤니티
김해 연지공원 원앙새 '자태'
상태바
김해 연지공원 원앙새 '자태'
  • 정임선 기자
  • 승인 2008.11.10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만원을 들여 10쌍 구입 방사

 

   
 

김해시 내외동 연지공원 내에 천연기념물 제327호인 원앙새가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며 모습을 드러내 관심을 끌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달 초께 200만원을 들여 자연호수가 조성돼 있는 9만4100㎡의 연지공원 내에 원앙새 10쌍을 구입해 방사했다.

방사 이후 이날 연지공원에 모습을 드러낸 원앙은 현지 적응을 마친 7쌍이 줄지어 즐겁게 노니는 표정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나머지 3쌍은 이곳 현지 적응을 위해 공원 내 숲속에서 노닐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이날 모습을 드러낸 원앙새는 공원 내 호수를 중심으로 먹잇감을 찾기 위해 모습을 드러냈으며 일부 원앙새들은 주변을 비행하며 오렌지색 날개깃털의 고운 자태를 뽐내 공원을 찾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발길을 멈추게 했다.

여기다 시는 이번 원앙새 출현은 공원 내의 호수에 먹잇감이 풍부한데다 서식지로서 가장
용이한 것을 그대로 입증하는 것이라고 반기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연지공원과 연접해 있는 수릉왕릉과 해반천 등에도 원앙새가 노닐 수 있도록
 방사와 함께 자연생태계를 조성하는데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연지공원에 방사된 원앙새 가족 출현은 충분한 적응이 되어 모습을 드러낸 것으로 본다"며 "앞으로 원앙새 가족들이 노닐 수 있는 함께 가꾸는 행복도시 김해를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원앙새? 2,000여년경부터 우리나라에 전래.문화재 관리법에 의거 천연 기념물 제327호로 지정된 휘귀보호 조류중 하나이다.

이 새는 옛날 왕가나 귀족들의 저택 정원에 연못이 있을 때에는  빼 놓을 수 없는고귀한 관상조류로써 암석, 수목, 폭포, 분수 등과 조화를 이루어 한폭의 그림같은 세계를 만든다. 원앙새는 그자태가 아름다울 뿐만 아니라 조류로서는 보기 드물게 암 수 상애가 너무나 좋아 부부간의 금실이 좋은 것을 일컬어 원앙부부라 할만큼 일반 대중에게 많이 알려져 있으나, 실제로 원앙새를 직접 본 사람은   드물 정도로 희귀한 조류중의 하나이다.

그러나, 이 새는 사육의 역사가 오래되었기 때문에 사육방법만   잘 터득 하면 번식의 즐거움은 물론 경제성을 새롭게 인식.다른 어떤 관상 조류보다 사랑을 받고 있는 조류임에 틀림없으며, 물새류중에는 왕자로 군림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